로그인 | 회원가입 | 정기구독


> 추천합니다!
[추천합니다!] [요즘 책들] 『ㅅㅏ랑한다 정말 보고싣구나』 외
<학교도서관저널 , 2019년 05월호> 19-06-26 11:13
조회 : 811  


02-1 72노트.png02-2 72노트_1.png
 
책이라고 하기엔 쓰인 글이나 표현된 이미지가 없고, 노트라고 하기엔 많은 정보가 담겨 있는 『72노트』. 백지는 물론 트레싱지, 크라프트지, 흑지 등 접하기 어려웠던 종이 포함 72가지의 다양한 종이로 묶인 노트로 넘길 때마다 달라지는 종이를 한번에 경험할 수 있다. 종이를 눈으로 보고 촉감으로 느껴볼 수 있는 것은 물론, 빅사이즈 노트형으로 제작되어 수채화, 마카, 색연필, 펜 등 어느 필기구와 어느 종이가 어울리는지 직접 필기를 하거나 그림을 그리며 비교해 볼 수도 있고 각 페이지마다 샘플칩이 있어서 무게, 두께, 원료, 재생지 사용 여부 및 비율, 도공 여부, 표면 마감 방식에 대한 정보도 쉽게 알 수 있다. 고로 『72노트』는 노트라기보다 빈 페이지가 곧 콘텐츠가 되는 재미있는 책이라 부르고 싶다. 만듦새 또한 훌륭하다. 양장으로 된 표지에는 72가지 종이의 이름이 형압과 반짝이는박으로 아름답게 새겨 있다. 종이에 관심 있는 사람이라면 누구나 소장하고 싶을 것이다. 이보람 헬로인디북스



03 경찰관속으로 표지.jpg

독립출판물 에세이 중에는 눈에 띄는 한 영역이 있다. 바로 제작자가 자신의 직업에 대해 담은 책이다. 지금까지 책으로 나온 직업만 해도 비행기 승무원, 공무원, 사서, 디자이너, 다큐멘터리 감독, 책방지기, 여군 등 다양하다. 독립출판물로 나온 이런 책들의 공통점은 저자가 평범한 직업인이라는 것이다. 그래서 저자와 독자의 거리를 더욱 가깝게 만들어준다. 이 책은 현직 여성 경찰관이 경찰이 된 후 3년 동안을 담은 이야기이다. 어떤 글은 ‘저자가 이 이야기를 쓸 수밖에 없었구나.’라고 느껴지는데 이 책이 그렇다. 한 명의 경찰관이 만난 우리 사회의 단면은 때로 너무 슬프고, 고통스럽고, 화가 난다. 이렇게 많은 삶의 슬픔과 고통, 비참함, 좌절이 저자의 가슴속에 들어 있었을 것이라고 생각하면 이렇게 써서 책으로 펴낸 것에 감사함과 안도감마저 든다. 살인, 자살, 가정폭력, 성폭력, 가난의 현장 속에서 저자는 삶의 의미와 옮고 그름에 대해, 범죄란 무엇인지에 대해 다시 묻는다. 이 모든 것들의 한가운데에 때론 무력하게 때론 뜨거운 마음으로 서 있는 여성 경찰관의 이야기가 가슴을 울린다. 김미현 달팽이 책방

 


<저작권자 (주)학교도서관저널, 무단전재 - 재배포 금지>


 
 

Total 145 [ 날짜순 / 조회순 ]
[요즘책들] 『우리 어디 명명하고 사나요』 외 (2020년 05월호) 838 hits.
  담뱃갑 혹은 비타민케이스처럼 생긴 조그만 케이스 안에 카드가 가득 꽂혀 있다. ‘주머니시’라는 타이틀로 작고 귀엽고 독특한 책을 만드는 제작팀의 책이다. 책방에 주머니시 몇 종이 진열되어 있다. 손님들은 그중 하나를 골라 카드를 뽑아 보다가 책방지기인 나한테 이게 뭔지 묻곤 한다. “일종의…
[교사의책] 책으로 준비하는 학생맞이 (2020년 05월호) 140 hits.
학생을 교육의 주체로 세워줄 준비  2010년에 경기도 교육청이 학생인권조례를 공포했지만, 이는 사회구성원 다수의 공감을 얻지 못했다. 교사는 당장 교권 침해를 문제 삼았고, 부모는 학생들의 입시에 미칠 영향을 걱정했다. 이런 사회 분위기 속에서 학교가 학생을 짓누르는 구조적 폭력을 밝히고, 그런 …
[요즘 책들] (2020년 04월호) 676 hits.
<SECOND> 4호곽민해, 김수현, 장은진, 정경희 지음(독립출판) 영화 <기생충>이 아카데미 4관왕을 했다는 소식은 한국을 뜨겁게 달궜다. 이후 코로나19 확산으로 우리의 일상은 빠르게 재난 모드로 바뀌고 말았지만,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길어진 때에 놓치기 아까운 영화를 챙겨 보면 어떨까. <기생…
[책에 빠지고 싶은 날] 호밀밭의 파수꾼 (2020년 04월호) 385 hits.
_      
[요즘 책들] (2020년 03월호) 955 hits.
    ‘가삼로지을’은 을지로3가를 거꾸로 쓴 것이다. 1960∼70년대 집 짓고 꾸미기 위한 필수템은 모두 을지로로 통했다. 지금도 그 시절이 바랜 모습으로 남아있는 이곳은 싸고 만만해서 부담 없이 작업할 곳을 찾던 세 명의 예술가에게 딱이었다. 발품 팔아 찾은 두 평짜리 방을 보증금 80만 원, 월 2…
[요즘 책들] 『사탕책』 외 (2019년 06월호) 1160 hits.
     『사탕책』 영민 지음(독립출판물) 지난달부터 책방에서 zine을 체험해 보는 워크숍을 5주간 했다. 일반적인 책 형태를 갖추지 않아도 자유로운 크기와 볼륨과 제작 방식으로 원하는 콘텐츠를 담을 수 있는 zine. 5주 수업 중 하루는 워크숍 공간에 복사기가 등장했다. 콜라주 기법으로 작은 책을 …
[모아 읽는 책] 해마다 유월이 되면? (2019년 06월호) 963 hits.
막연히 전쟁이 무서웠고, 전쟁 중에 있는 사람들이 불쌍했고, 일상이 전쟁 같다고 느끼기도 했다. 매일 크고 작은 혼란들에, 너무 쉽게 전쟁이라는 말이 붙게 된다. 이 땅에 있었던 전쟁도 70년이 다 되어가도록 어떤 형태로든 이 땅의 사람들의 몸과 마음에 생채기로 남아 있다.가끔 아이들과 전쟁에 대해 이야기를 한다. …
[모아 읽는 책] 식물 산책 (2019년 05월호) 877 hits.
지난 4월에 강원도 산불로 인해 우리는 많은 나무를 잃었다. 지금의 세대와 다음의 세대들은 우리보다 자연을 많이 보지 못하게 될 것 같아서 미안하다. 어린이자료실에서는 식물도감, 동물도감처럼 각 꽃의 종류와 이름, 동물의 이름을 궁금해하는 초등학생들을 위해 도감 책들을 찾아 준다. 청소년자료실에서는 자…
[요즘 책들] 『ㅅㅏ랑한다 정말 보고싣구나』 외 (2019년 05월호) 812 hits.
  책이라고 하기엔 쓰인 글이나 표현된 이미지가 없고, 노트라고 하기엔 많은 정보가 담겨 있는 『72노트』. 백지는 물론 트레싱지, 크라프트지, 흑지 등 접하기 어려웠던 종이 포함 72가지의 다양한 종이로 묶인 노트로 넘길 때마다 달라지는 종이를 한번에 경험할 수 있다. 종이를 눈으로 보고 촉감으로 느껴볼…
[모아 읽는 책] 오늘도 배고픈 우리, 책으로 보는 음식 이야기 (2019년 04월호) 1291 hits.
고정원, 김윤나, 최지희 구립 구산동도서관마을 사서 우리가 매일 같이 먹는 밥과 간식들은 일상 속에서 떼려야 뗄 수 없는 존재이다. 세상엔 맛있는 것이 너무 많고, 우리는 항상 배고프기 때문이다. 그래서 모든 주제와 궁금한 것은 무엇이든 담겨 있는 책에서 ‘음식’을 찾아보기로 했다. 어떤 재료들이 만나 맛있는…
 
 
 1  2  3  4  5  6  7  8  9  10